home
🔥

생성AI가 소믈리에처럼 와인 추천...푸딘코, '챗와인' 업뎃

Q : 드라이한 와인 추천해 줘.
A(AI) : 레드요? 무슨 음식과 함께 마실 건지 알려 줄래요?
Q: 파스타와 어울리는 와인 알려 줘.
A(AI) : 제가 추천하는 와인은...
이는 '챗와인'의 기능 중 하나다. '챗와인'은 실제 점원에게 추천받듯 취향에 맞는 와인을 AI(인공지능)가 골라주는 앱(애플리케이션)이다. 챗GPT와 같은 생성형 AI 기능이 적용돼 '자연스러운 대화'가 가능한 게 특징이다. 이를 출시한 푸드테크 전문업체 푸딘코(대표 김주필)는 최근 '챗와인' AI 기능을 대폭 개선했다. 대화형 AI 스타트업 와들(대표 박지혁)과 협업해 와인 추천 대화 기능을 강화한 것이다.
이번에 적용된 대화형 AI 에이전트는 '가상 소믈리에' 역할을 한다. 와들이 자체 보유한 인공지능 기술에 LLM(초거대언어모델)을 결합한 것으로, 실제 접객 서비스처럼 AI가 소비자의 의도와 취향을 파악하고 맞춤 상품을 추천해 준다.
이를 구현하기 위해 푸딘코는 회사가 구축해 온 내추럴 와인 데이터와 레스토랑 리뷰 정보 등을 활용했다. 와들과 협업으로 와인 추천 시 요리 페어링, 선호하는 스타일을 파악해 내추럴 와인을 추천받을 수 있도록 했다. 이에 따라 '챗와인'은 와인을 추천한 뒤 이를 판매하는 보틀샵, 레스토랑 정보를 함께 제공한다.
와들 관계자는 "와들은 배리어프리 쇼핑 플랫폼 '소리마켓'에서 대화형 AI를 서비스하면서 업계 최대 '커머스 대화 데이터셋'을 구축한 회사"라며 "이를 학습한 커머스 AI 솔루션을 푸딘코에 공급했다"고 말했다.
푸딘코 관계자는 "이번 기술 협업을 바탕으로 푸딘코에서 와인을 보다 자연스럽게 추천받을 수 있는 대화 데이터를 확보했다"며 " 앞으로의 기술 연구 방향성을 확립하는 기회로 삼겠다"고 말했다.